최근 먹부림 맛있는 이야기


11월에(;) 대구갔을 때 갔던 라스토 스시. 
위치는 대백에서 국보 가는 길에 편의점 있는 사거리에서 우회전 하시면 좌측에 보입니당..(예궁 옆이에요~)
샐러드 우동과..초밥은 뭘 시켰는지 모르겠다. 여튼 가격대 성능비 괜찮았음.
(이즈음 대구에선 이 샐러드 우동이란게 유행이었는지 여기저기서 많이 보이더라.)





강남역 후게츠. 솔직히 좀 기대이하였다.
저렇게 세가지가 나오는 세트가 이만원 좀 넘었는데 일단 양이 너무 적고-.- 맛도 막 탄성이 나올 정도는 아니었음....





강남역... 아비꼬인지 코코이찌방야인지 기억이 안 난다-_-;;;;
접시를 보니 코코이찌방야인듯? 카레우동과....크림카레 어쩌고 오므라이스 였던듯?...;;;
원래 카레를 별로 좋아하지 않는데 일본식 카레는 좀 다를까 싶어서 가봤지만 역시 내가 좋아하지않는 그 맛...ㅠ_ㅠ;
사람도 많고 좌석도 너무 다닥다닥 붙어있었고..다시 갈 일은 없을 듯





신논현 장퀘의 홍합짬뽕과 해물볶음면. 초초초초강추추추추추추!!!!
불맛이 나는 걸쭉한 그런 짬뽕은 아니지만 매콤하면서도 개운한 국물이 일품. 거기다 홍합이 정말 듬뿍 들어있고, 무엇보다 이 홍합이 완전 야들야들하게 맛있다!! 홍합=퍼석퍼석하니 맛 없는 것 이라고 생각했던 나의 생각을 완전 무너뜨림...
요즘은 계절 탓인지 알이 좀 작아졌지만....여 여튼 맛있다고.
해물 볶음면도 해물, 야채 듬뿍에 완전 감칠맛나는 맛>.<




구반포역의 엔야, 쯔유사케동(덴뿌라)과 가츠동.
버스타며 왔다갔다할때마다 가보고싶었던 곳이었는데 얼마전에 드디어 가보았당! 
가게분위기가 무척 깔끔하고 예쁘다. 일본식 가정요리 전문점이라고 되어있어서 오차즈케에 후리가케 뿌려서 나오는 것은 아닌가 걱정했는데(...) 그냥 평범한 덮밥류가 대부분.
사케동이 튀김으로 나오는 곳은 처음봤다. 연어를 별로 좋아하지 않는데 오 나름 괜찮더라. 한입 먹으면 연어 특유의 향이랑 맛이 솨라락 하고 퍼지는 것이...오오'ㅇ'.... 이런 느낌. 가격대는 만원 이하도 있지만 대체로 그 이상으로 좀 높은 편.
(구반포역에 뭔가 맛있어보이는 가게가 엄청 많다. 하나씩 공략해보고싶은데 그곳은 늘 지나치는 길목일뿐..ㄱ-...걸어서 가기엔 너무 멀고 일부러 가기엔 밥집 외엔 너무 아무것도 없어;;)


사진찍는걸 늘 깜박하는데다가 친구폰으로 찍은 후 닥달해서 받아내기 때문에(...) 앞으로도 제대로 포스팅하긴 어려울것 같고 이렇게 몰아서 하지 않을까나...~(-_-)~ 여튼 (비교적) 잘 먹고 잘 살고 있습니다.


덧글

댓글 입력 영역